본문 바로가기

#치매

화이자도 포기…'산너머 산' 치매 치료제 개발

과학계와 의학계에서 알츠하이머의 발병 메커니즘으로 여겨 온 유력한 가설이 흔들리고 있다. 이에 기반해 설계한 치료제들이 잇달아 임상시험에서 실패하면서다. 일라이 릴리, MSD 등 다국적제약사들은 최근 몇 년 새 알츠하이머를 일으킨다고 알려진 단백질 ‘베타 아밀로이드&rsqu...

화이자, 치매 치료제 개발 포기 선언

미국에 본사를 둔 다국적 제약사 화이자가 알츠하이머와 파킨슨병에 대한 치료제 개발을 완전히 포기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화이자는 2012년 존슨앤드존슨과 알츠하이머 치료제 후보물질 ‘바피뉴주맙’에 대한 임상 3상...

60세 이상 치매 의심환자 'MRI 검사' 건보 적용

내년부터 60세 이상 치매 의심환자가 자기공명영상(MRI) 검사를 할때 건강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25만~60만원 정도인 MRI 검사비 부담이 7만~35만원 수준으로 줄어든다. 보건복지부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의 일환으로 치매 MRI 검사에 대한 건강...

K바이오, 새 치매치료제 개발 나선다

베타아밀로이드가 아니라 새로운 표적을 대상으로 치매 치료제를 개발하는 국내 바이오기업이 주목받고 있다. 알츠하이머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는 베타아밀로이드를 감소시키는 신약 후보물질이 잇달아 임상에 실패하면서다. 국내 바이오벤처 아델은 타우 단백질의 변형(인산화)을 억제하는 항체 치료제를...

흔들리는 '베타아밀로이드 가설'…새로운 표적에 주목하는 치매치료제

베타아밀로이드가 아닌 새로운 표적을 대상으로 치매 치료제를 개발하는 회사들이 주목받고 있다. 베타아밀로이드 가설이 흔들리고 있는 상황에서 새로운 접근 방법이 알츠하이머 치매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4일 업계에 따르면 국내 바이오벤처 아델은 타우 단백질의 변형(인산화)을 ...

"신문기사 기억훈련 치매예방에 도움"

“사람들이 건강목표를 세울 때 ‘치매를 피하겠다’ ‘암에 걸리지 않겠다’ 같은 부정적 목표를 세우는데 이를 바꿔야 합니다. ‘70세에 6개월간 세계여행을 하겠다’ ‘은퇴 후 카페를 차리겠다’...

지엔티파마, 동물 치매 치료제 임상 진행

지엔티파마는 경기도 과학기술부 보건복지부와 함께 반려견을 대상으로 '로페살라진'의 치매 치료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임상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지엔티파마는 반려동물에서 치매 치료 효과를 검증하기 위한 임상 2상과 3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임상의 대...

네오펙트, 뇌졸중·치매 환자 대상 인지 재활 프로그램 '라파엘 컴커그' 출시

스마트 재활 솔루션 스타트업 네오펙트는 뇌졸중, 치매 환자를 위한 인지 재활 프로그램인 ‘라파엘 컴커그’(사진)를 출시했다고 20일 발표했다. 라파엘 컴커그는 네오펙트가 2003년 국내 최초로 출시한 인지 재활 프로그램 컴커그를 리뉴얼한 버전이다. 라파엘 컴커그는...

연휴에 본 부모님 혹시 치매?...익숙한 일 서툴어진다면 의심

노년기 가장 두려운 질환 중 하나가 치매다. 명절 연휴 오랜만에 만난 부모님을 보며 '혹시 치매는 아닐까' 걱정하는 자녀들이 많다. 치매는 다양한 이유로 인지 기능에 문제가 생기는 질환이다. 초기에 발견하면 증상을 완화할 수 있다. 이동영 정신건강의학과 교수를 통해 치...

'나'를 잊어가는 치매… 어제 나눈 대화 기억 못하고, 했던 말 또 하면 의심

9월21일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정한 ‘세계 알츠하이머의 날’이다. 정부가 정한 ‘치매 극복의 날’이기도 하다. 치매 관리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함께 극복하자는 의미로 기념일이 지정됐다. 국내 65세 이상 고령 인구 중 치매 환자는 72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