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공지능

'AI닥터' 왓슨 도입 1년…1 길병원, 암치료 메카로

지난해 12월 가천의대 길병원에서 IBM 인공지능(AI) 왓슨포온콜로지를 활용해 국내 암 환자를 치료한 지 1년이 지났다. 의료계는 AI 진료가 환자쏠림 현상을 해결하는 데 일조하고 권위적인 의사들의 생각을 바꾸는 등 환자 중심 진료 문화를 안착시켰다고 평가했다. 국내에서 AI 진료를...

길병원 "인공지능 덕에 빅5병원 의료쏠림 깨는 탈중앙화 시대 열었다"

"왓슨포온콜로지를 도입한 뒤 길병원에 암 치료를 위해 찾았다가 다른 병원으로 가는 환자가 현저히 줄었다. 지역사회에서 암 치료 병원이라는 역할이 분명해지고 신뢰도 높아진 것이다." 이언 길병원 인공지능병원 추진단장은 5일 의료 인공지능(AI) 왓슨포온콜로지 도입 1년...

365mc, MS와 지방흡입 인공지능시스템 개발

365mc네트웍스와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가 지방흡입 인공지능시스템을 개발한다. 두 기관은 지난 2일 광화문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3일 발표했다. 365mc는 17개 지점을 운영하는 국내 비만 치료 병원 그룹이다. 이들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인공지능 시스템 애...

'왓슨' 도입 병원들 너도나도 '인공지능' 간판

인공지능(AI)이라는 단어를 병원 간판에 내거는 대형 종합병원이 늘고 있다. 미국 IBM의 의료 AI 소프트웨어 왓슨포온콜로지를 도입했다는 것을 홍보하기 위해서다. 가천대 길병원, 건양대병원, 대구가톨릭대병원, 계명대 동산병원 등이 잇달아 암병동 앞에 ‘인공지능 암센터&rsq...

'지능의 탄생' 저자 이대열 "AI가 인간지능 능가한다는 것은 기우에 불과"

“인공지능(AI)이 인간의 일자리를 빼앗을 것이라는 걱정은 안 해도 됩니다.” 이대열 예일대 신경생물학과 석좌교수(사진)는 지난 1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AI의 등장으로 인간은 새로운 일자리를 얻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간의 지...

신약·의료기기 개발…'닥터 알파고' 주도

바이오 헬스케어업계에 인공지능(AI) 바람이 거세다. IBM이 헬스케어 AI 시장에 일찌감치 뛰어든 데 이어 알파고로 바둑계를 평정한 구글까지 신약 개발에 도전장을 냈다. 국내에서도 마찬가지다. 의료기기는 물론 신약 개발에도 AI를 활용하는 기업이 늘고 있다. 업계에서는 국내 기업이 글...

"2020년까지 한국형 의료AI 개발"

세브란스병원이 정보기술(IT) 기반 헬스케어 기업 100곳과 손잡고 2020년까지 한국형 의료 인공지능(AI)을 만든다. 연세의료원은 29일 세브란스병원에서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 셀바스AI 디엔에이링크 등 10개 기업과 ‘한국형 디지털 헬스케어 공동연구’ 협약...

'닥터 AI', 5일 가천대 길병원서 암환자 첫 진료

인공지능을 활용한 암 진료가 오는 5일 가천의대 길병원에서 국내 처음으로 시작된다. 가천대 길병원은 미국 IBM의 인공지능 ‘왓슨 포 온콜로지(Watson for Oncology)’를 의료현장에 활용하는 ‘IBM 왓슨 인공지능 암센터’가 문을 ...

인공지능으로 암진단...'닥터 AI' 한국 상륙

국내에서도 인공지능(AI) 의사 시대가 열린다. IBM과 가천대 길병원은 8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다음달 15일부터 암 진단 및 치료에 왓슨을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국내 병원이 의료 서비스에 AI 기술을 적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인천에 있는 길병원은 1400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