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결국 인재… 병원내 감염이 '이대목동병원 사태' 불렀다

지난달 16일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중환자실(NICU)에서 신생아 네 명이 연쇄 사망한 원인은 항생제 내성균인 시트로박터 프룬디균 감염에 의한 패혈증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신생아들이 의료기관에서 감염돼 사망한 것으로 드러나면서 병원과 의료진 과실로 인한 ‘인재’...

'K의료 민낯' 보여준 이대목동병원 사태

이대목동병원에서 지난 16일 숨진 신생아 네 명 중 세 명의 혈액에서 같은 항생제 내성균이 검출되면서 의료과실이나 병원 감염으로 사망했을 가능성이 높아졌다. 세균에 오염된 수액이나 주사제 등이 혈액에 직접 들어가면 사망 위험이 크다는 이유에서다. 전문가들은 이번 사건으로 한국 의료시스템...

80분 새… 신생아 4명 의문의 사망

서울 양천구 이화여대부속 목동병원에서 신생아 4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양천경찰서와 병원 측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31분부터 오후 10시53분까지 80여 분간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중환자실 인큐베이터에서 치료받던 미숙아 4명이 순차적으로 응급조치를 받다가 사망했다. 유족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