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대목동병원

검사바늘 3만원인데 수가는 1만원… 1회용 치료재료 다시 쓰게 만드는 건강보험 시스템

1984년 고열 등 독감 증상으로 미국 코넬대 부속병원인 뉴욕병원 응급실을 찾은 대학생 리비 지온이 약물사고로 사망했다. 이틀 연속 당직을 선 전공의들이 증상에 적절히 대처하지 못한 것이 원인이었다. 병원과 의사를 기소하려 모인 배심원들은 전공의를 처벌하는 대신 이들이 잠도 못 자고 일...

"인력난에 홀로 회진·당직까지 중노동에 간호사도 3년 못넘겨"

“혼자 365일 24시간 온콜 당직(전화가 오면 언제든 병원으로 호출되는 당직체계)을 서다 보니 밥 먹을 때도, 잘 때도, 화장실 갈 때도 항상 전화기를 붙들고 있어야 합니다. 주말에 외출할 때면 병원과의 거리와 소요시간을 계산하는 게 습관이 됐습니다.” 국내 수...

수도권 대학병원 NICU 의사의 호소 "제도 개선 없다면 신생아 사망 비극 되풀이될 것"

"혼자 365일 24시간 온콜 당직(전화가 오면 언제든 병원으로 호출되는 당직체계)을 서다 보니 밥 먹을 때도, 잘 때도, 화장실 갈 때도 항상 전화기를 붙들고 있어야 합니다. 주말에 외출할 때면 병원과의 거리와 소요시간을 계산하는 게 습관이 됐습니다." 국내 수도권 대학병원 신생아중...

"숨진 신생아, 영양주사제 통해 세균에 감염"

이대목동병원 신생아중환자실(NICU)에서 치료받다 지난 16일 숨진 신생아들이 맞은 주사제에서 이들이 감염된 것과 동일한 항생제 내성균(시트로박터 프룬디)이 검출됐다. 주사제를 준비하다 오염됐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추정된다. 보건당국은 사건수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이대목동병원을 상급종합...

'K의료 민낯' 보여준 이대목동병원 사태

이대목동병원에서 지난 16일 숨진 신생아 네 명 중 세 명의 혈액에서 같은 항생제 내성균이 검출되면서 의료과실이나 병원 감염으로 사망했을 가능성이 높아졌다. 세균에 오염된 수액이나 주사제 등이 혈액에 직접 들어가면 사망 위험이 크다는 이유에서다. 전문가들은 이번 사건으로 한국 의료시스템...

"이대병원 사망 신생아 혈액서 세균 검출"

보건당국이 지난 16일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중환자실(NICU)에서 사망한 신생아 네 명 중 세 명의 혈액에서 항생제 내성이 의심되는 시트로박터 프룬디균이 검출됐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세균 감염을 신생아 사망 원인으로 단정지을 수는 없다고 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도 18일 이들의 시신을 ...

질병관리본부 "이대목동병원 사망 신생아 3명, 세균감염 의심"

보건당국이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중환자실(NICU)에서 사망한 신생아 4명 중 3명이 세균에 감염됐을 것으로 의심된다는 조사 결과를 내놨다. 미궁에 빠진 이들의 사망원인을 푸는 열쇠가 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16일 이대목동병원 NICU에서 사망한 신생아 3명이 세균...

80분 새… 신생아 4명 의문의 사망

서울 양천구 이화여대부속 목동병원에서 신생아 4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양천경찰서와 병원 측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31분부터 오후 10시53분까지 80여 분간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중환자실 인큐베이터에서 치료받던 미숙아 4명이 순차적으로 응급조치를 받다가 사망했다. 유족들...

요실금 앓는 한국여성, 우울증 위험 증가

요실금이 있는 한국 여성의 9.1%가 우울증을 동반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요실금 횟수와 상태는 우울증 지수와 강한 연관성을 보였다. 이대목동병원은 이사라 산부인과 교수가 여성 요실금이 우울증과 연관 관계가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이 교수팀은 요실금 진단받...

부인과 환자에 통증·흉터 적은 로봇수술 선도

이대목동병원(병원장 정혜원·사진)은 국내 유일의 여자대학 부속병원이다. 1887년 설립된 국내 최초 여성병원인 보구여관 시절부터 여성 의료인 교육과 진료, 연구를 선도해왔다. 2011년 보건복지부의 ‘차세대 응급실 모델 개발사업’에 이어 2015년부터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