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주

"부어라" "마셔라"… 연말연시 과한 음주에 위와 간은 웁니다

술 약속이 많은 연말, 연초에는 음주 때문에 건강문제를 호소하는 사람도 늘어난다. 폭음 때문에 다음날 숙취로 고통스러워하는 직장인이 많다. 술 때문에 역류성 식도염, 알코올성 지방간 등의 질환이 생기기도 한다. 알코올로 인해 생기기 쉬운 질환과 숙취를 줄이는 음주법에 대해 알아봤다. ...

술 많이 마시는 비만 여성, 대장암 위험 높아

술을 많이 마시거나 비만인 여성이 그렇지 않은 여성보다 선종 발생 위험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상관관계는 남성보다 여성에게 두드러졌다. 선종은 대장암으로 발전할 수 있는 종양성 용종이다. 양선영 서울대병원 강남센터 소화기내과 교수(사진)가 이끄는 연구팀은 서울대병원 강남센터에서...

음주릴레이 하다간 간 지쳐요…술자리 장시간 양반다리는 척추에 독

연말이다. 한 해를 마무리하고 다가오는 새해를 잘 맞이하자는 의미에서 술자리가 늘어나는 시기다. 술을 마시면 가장 직접적으로 영향을 받는 기관이 간이다. 간이 알코올을 해독하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알코올은 척추 건강에도 영향을 준다. 좌식 음식점에 장시간 앉아 있으면 척추가 약해질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