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디텍메드, 파키스탄에 C형간염 분자진단제품 공급

작성자 김근희 기자 입력 2017-11-15 11:07:05 수정 2017-11-15 11:07:05
바디텍메드(대표 최의열)는 현장용 분자진단전문 자회사 유진셀이 파키스탄 글로벌 헬스케어사와 약 7억원 규모의 간염 분자진단 기기와 시약 공급에 관한 계약을 체결하였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번 공급 계약을 맺은 제품은 바디텍메드의 첫 현장용 분자진단 제품이다. C형간염을 진단한다. 자회사 유진셀에서 연구개발(R&D)와 판매를 담당하고, 바디텍메드가 이를 위탁생산한다.

이외에도 유진셀에서 제작한 현장진단용 샘플채취용 기기와 유전자 증폭기, B형간염 (HBV), C형간염 (HCV) 진단 시약도 공급할 예정이다.

파키스탄은 전체 인구의 약 6%이상은 C형 간염 보균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공중보건 문제 등으로 진단 및 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

바디텍메드 관계자는 "분자진단제품은 검사 결과 확인까지 2일 이상 걸리지만 유진셀의 진단제품은 검사결과 확인까지 2시간 내에 이뤄진다"며 "1차 진료 기관 같은 중소형 병원에도 적합한 제품"이라고 말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국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